고객지원

오늘의 감정품
Laors Data.
위조품뉴스


샤넬·구찌가 길거리 트럭에… 짝퉁 성지된 뉴욕 차이나타운

출처 : https://www.chosun.com/international/us/2021/07/16/AUKZLCHGL5GEHPFXXRVUSB4DXY/?utm_source=naver&utm_medium=referral&utm_campaign=naver-news






미국 뉴욕 맨해튼의 차이나타운이 ‘짝퉁 명품'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수많은 불법 노점상으로 인해 행인들이 통행에 방해를 받는 수준이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지난 14일(현지 시각) ‘짝퉁 명품거리'로 전락한 맨해튼 차이나타운의 실태를 보도했다. 불법 노점상들은 샤넬, 루이비통, 프라다, 구찌, 크리스찬 디올 등 유명 명품 브랜드의 가방·지갑·벨트·시계 등을 길거리에 늘어놓거나 트럭에 ‘전시’하고 판매한다.

맨해튼 차이나타운에 이같은 불법 노점상이 판치기 시작한 것은 지난 6월부터라고 한다. 단속이 약화된 틈을 타 ‘짝퉁 명품' 시장이 독버섯처럼 자라난 것이다. 과거 불법 노점상을 체포하거나 불법 물건을 압수하는 권한은 경찰에게 있었다. 그런데 2019년 뉴욕 브루클린에서 경찰이 지하철에서 츄러스를 팔던 불법 노점상 업자를 단속하며 강압적으로 수갑을 채운 것이 문제가 됐다. 이후 뉴욕 경찰은 불법 노점상 단속 권한을 뉴욕시(市) 당국에 넘겼다. 현재는 뉴욕시 소비자·노동자보호부가 노점상 단속을 담당하는데, 경찰과 같은 체포 권한이 없어 단속에 한계가 있다.





출처: https://www.chosun.com/international/us/2021/07/16/AUKZLCHGL5GEHPFXXRVUSB4DXY/?utm_source=naver&utm_medium=referral&utm_campaign=naver-news


목록보기

  • 070. 8290. 1239. ㉾ 06197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86길 48 동창빌딩 4층 (강남구 대치동 896-52번지)
    대표. 박호성사업자등록번호. 120 87 04669통신판매신고. 강남 제16117호Fax. 02 556 0130 ※ 감정원에 등록된 감정이미지 및 내용의 무단 도용을 금지하며 라올스는 상표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070. 8290. 1239.
    ㉾ 06197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86길 48 동창빌딩 4층
    (강남구 대치동 896-52번지)

    대표. 박호성사업자등록번호. 120 87 04669
    통신판매신고. 강남 제16117호Fax. 02 556 0130
    ※ 감정원에 등록된 감정이미지 및 내용의 무단 도용을 금지합니다.
    ※ 라올스는 상표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