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지원

오늘의 감정품
Laors Data.
위조품뉴스


12억원대 ‘짝퉁 명품’ 밀수 시도 중국인 징역 5년

출처 :






 에르메스, 샤넬 등 해외 유명 브랜드의 핸드백과 향수를 정품처럼 정교하게 만든 ‘짝퉁 명품’ 5만여개를 몰래 들여오려 한 중국인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그는 국내 유통책·통관책 같은 공범들과 사전에 짜고 위조 품질보증서 등을 준비한 뒤 치밀하게 범행했다.

 

인천지법 형사14부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관세 등 혐의로 구속 기소된 중국인 A(39)씨에게 징역 5년과 벌금 16억원을 선고했다고 20일 밝혔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밀수입 범행을 주도한 것으로 보인다”며 “과거에도 여러 차례 유사한 범행을 한 점 등도 고려했다”고 판단했다.

 

A씨는 2022년 10월 20일 인천항으로 가짜 명품 5만5000개을 밀반입하려 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정품이라면 시가 12억원 상당인 물량이다. A씨 등은 중국 웨이하이항에서 40피트짜리 대형 컨테이너에 해당 제품을 가득 실은 뒤 세관 당국에는 “옷걸이를 담았다”고 허위 신고한 것으로 조사됐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정상적인 수입통관 업무를 방해하고 유통 질서를 교란하는 등 중대한 범죄를 저질렀다”면서 “공범들과 역할을 나눠 조직적이고 계획적으로 범행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인천=강승훈 기자 shka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목록보기

  • 070.8290.1239 06197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86길 48 동창빌딩 4층
    사업자등록번호 120-87-04669 | 통신판매번호 강남-16117 | CEO 박호성 | fairlyceo@nate.com
    Copyright Laors All rights reserved.

    070 8290 1239
    06197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86길 48 동창빌딩 4층
    사업자등록번호 120-87-04669 | 통신판매번호 강남-16117 | CEO 박호성 | fairlyceo@nate.com
    Copyright Laor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