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o 제목 날짜

    123


    제주시 '짝퉁' 상품 무더기 적발...'루이비통' 최다
    제주시가 부정경쟁행위 상품, 속칭 '짝퉁' 상품을 점검한 결과 41개 업소에서 119점의 위조상품이 적발됐다.제주시는 올해 상하반기에 걸쳐 특허청 산하 한국지식재산보호원과 부정경쟁 방지를 위한 합동점검을 실시했다.부정경재 행위란 국내에 널리 인식된 타인의 상호 또는 상표 등을 사용한 판매 등을 통해 타인의 상품
    2018-01-03

    122
    구찌-알리바바 3년 법적 공방, ‘화해’로 마무리
    어제의 적이 오늘의 친구가 됐다. 지난 3년간 날선 비난이 오고가던 프랑스 패션기업 케링그룹이 돌연 알리바바에 대한 소송을 취하하고 나섰다.<펑파이신문>에 따르면 프랑스 파리에 본사를 두고 ‘구찌’, ‘생로랑’, ‘발렌시아가’ 등을 보유한 패션기업 케링이 뉴욕 법원에서 알리바바와 즈푸바오에 대한 소송
    2017-11-08

    121


    [소셜커머스 가품 논란] 또 위메프… ‘짝퉁 판매’ 오명 위기
    위메프가 또다시 짝퉁명품 판매 의혹으로 도마 위에 올랐다. 지난해에 이어 벌써 두 번째다. 최근 들어 공격적인 경영을 보이고 있던 위메프의 행보에 브레이크가 불가피해졌다. ◇ 위메프 측 “아직 가품인지 여부는 정확히 밝혀지지 않아” 지난 7월 초 소비자들 사이에서는 위메프에서 판매된 명품백을 두고 가품 논란
    2015-09-23

    120


    '해외 직구' 위장해 중국서 2천억대 짝퉁명품 수입
    세관 공무원이 수법 알려주고 수천만원 뇌물도 받아 도용된 개인정보로 '해외 직구'인 것처럼 위장해 중국에서 시가 2천억원대 '짝퉁' 명품을 들여와 국내에 유통한 일당이 경찰에 적발됐다. 짝퉁 명품을 국내로 들여오는 과정에서 뇌물을 받고 이들에게 편의를 봐준 혐의로 관세청 공무원도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
    2015-09-23

    119


    30억원대 짝퉁 화장품 유통·판매…일당 6명 검거
    한류열풍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국내 최대 화장품 회사의 제품을 위조해 유통·판매한 일당 6명이 특허청 상표권 특별사법경찰에 붙잡혔다. 특허청은 22일 국내 화장품 회사 A사의 '쿠션 파운데이션'을 위조한 짝퉁 화장품을 유통한 혐의(상표법 위반)로 제조총책 채모(36)씨와 유통총책 이모(45)씨 등 2명을 구속하고, 판
    2015-09-23

    118
    특허청 특사경, 아모레 '짝퉁 제품' 유통·판매 일당 검거
    ㈜아모레퍼시픽 제품인 쿠션 파운데이션의 짝퉁을 만들어 시중에서 유통·판매해 온 일당이 특허청 상표권 특별사법경찰(특사경)에 덜미를 잡혔다. 해당 제품은 기존의 기초 화장품과 달리 선크림, 파운데이션 등을 특수 스펀지에 복합적으로 흡수시키는 장점으로 국내·외 업계에 선풍적 인기를 모은 바 있다.특사경은 쿠
    2015-09-23

    117


    소셜커머스 강자 ‘쿠팡’ 스윙고 파산으로 내몰았다?
    중소진품업체 “짝퉁 판매로 큰 피해”쿠팡 “상표권자의 일방적 주장일뿐”소셜커머스 기업 쿠팡이 ‘갑질 논란’에 휩싸였다. 가짜 상품을 판매해 진품 판매업체에 피해를 주고, 이후 판매 보증을 지키지 않아 해당업체를 도산으로 몰아넣었다는 주장이 제기된 것. 쿠팡은 이와 관련해 일방적인 주장이라며 정면으로 반박
    2015-09-23

    116


    쿠팡 vs 스윙고, 진실공방 치열…'탈세' 논란까지
    소셜커머스 쿠팡이 '갑의 횡포'로 유망 중소기업을 도산에 이르게 했다는 주장이 제기되면서 관련 진실공방이 갈수록 치열해지고 있다. 중간유통을 거친 제품의 경우 '가짜 제품'을 명확히 가려낼 수 없는 소셜커머스의 판매구조 문제와 소비자피해, 유망 중소기업을 도산에 이르게 한 쿠팡의 책임논란이 주요 쟁점이다.
    2015-09-23

    115


    쿠팡 “짝퉁 판매로 인한 ‘스윙고’ 도산은 억지 주장”
    쿠팡이 스윙고 짝퉁 판매 및 업체 도산 이슈에 관해 “사실 여부가 확인되지 않은 수사 중인 사건으로 스윙고(현 프리백) 측 김 모씨의 일방적인 주장에 지나지 않는다”며 “김 모 씨가 그 동안 무리한 요구와 수 많은 협박을 일삼아 온 바, ‘공갈미수’ 혐의로 고소했다”고 밝혔다.쿠팡은 이날 공식입장자료를 내고 “
    2015-09-23

    114


    '짝퉁 판매' 논란 쿠팡 "해당 업체의 일방적인 주장일 뿐"
    소셜커머스 업체 쿠팡이 또다시 ‘갑질 논란’에 휩싸였다. 이번에는 힙색(허리에 두르는 소형 배낭) 가짜 상품 판매로 진품 판매업체인 스윙고(현 프리백)를 도산으로 몰아넣었다는 의혹이 국정감사에서 제기됐다. 이에 대해 쿠팡은 공식 보도자료를 내고 “스윙고 판매업체인 김씨의 일방적인 주장에 불과하다”면서 “오
    2015-09-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 감정원 소개
  • 감정신청
  • 감정안내
  • 정품사진
  • 보상제도
  • 회원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명품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