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HANEL
    샤넬 뉴미니 정품 샴페인골드 제품 감정
          2018-04-09 17:02:15    게시자 : 라올스  /  정품사례  
      
     
     
     
    금일 소개해드릴 제품은
    샤넬 뉴미니 제품 이랍니다.
    시크먼트 제휴 감정 제품으로
    반룩X 업체 제품의 샤넬 캐비어 소재 뉴미니 제품 이랍니다.
     
     

     
     
     
    변함없는 인기 모델인 샤넬 뉴미니 제품은
    최근 몇년간 유행인 미니백의 유행에 맞춰 더욱더 인기리에 판매되는 모델중에 하나랍니다.
     

     
     
     
    전체적인 디자인은
    샤넬 클래식 디자인과 차이가 없구요.
    뒷부분에 포켓이 있는것도 볼수가 있구요.
    전체적인 제품의 소재는 캐비어 가죽 소재의 제품이 되겠습니다.

     

     
     
     
    사이드 부분에는
    살짝 접히는걸 볼수가 있는데
    원래 디자인 자체가 그런것 이니 만큼 가죽이 접혀 있다고 하자품은 아니라는걸 참고하세요.
     

     
     
     
     
    엠보감이 느껴지는 캐비어 가죽 소재 제품으로
    여성분들이 관리하기에 램스킨 또는 카프 소재 제품 보다 좋답니다.
     

     
     
     
    제품 전면부에는
    샴페인골드 색상으로 제작된 CC로고 장식을 보실수가 있습니다.
    해당 로고 부분의 경우는 턴락 잠금장치 부분으로
    돌려서 쉽게 오픈이 가능한 부분입니다. 
     

     
     
     
    퀄팅 패턴의 느낌을 주는
    스티치 박음질의 모습도 볼수가 있구요.
    현재는 이정도는 가품도 정교하게 만드는 부분이니
    제품 소재부터 꼼꼼히 확인할 필요가 있답니다.
     

     

     
    제품 하단과 바디 부분에 연결되는 스티치 부분이 이어서 연결되어 있지 않다고
    제품이 가품이라는건 아니랍니다.
    해당 부분은 정품 샤넬 제품에서 볼수가 았는 부분이구요.
     
     

     
     
    샴페인골드 색상의 경우는 기존의 금장보다는
    약간 연한 느낌을 보실수가 있는 부분이구요.
    체인 스트랩 부터 연결 고리 장식 ,CC로고 장식등에 사용이 되었답니다.
     
     
     
     
     
     
    제품 CC로고 안쪽부분의
    로고 각인의 모습이구요.
    최근 나오는 가품은 정말 이정도는 우습지 않게 카피되어 있답니다.
     
     

     

     
     
     
     
    샤넬 클래식 뉴미니 제품의 경우는
    사이즈 때문에 더블 플랩이 아닌 원플랩으로 제작이 되었습니다.
     
     
     
     
     
    제품 내부에는
    지퍼 주머니 포켓과 보조 포켓으로 제작되어 있는 내부 모습이구요.
     
     

     

     
     
     
    원플랩 이다보니
    미듐이나 라지 제품에서 볼수 있는 스티치로 제작된 cc로고 부분이 존재하지 않는답니다.
    로고 부분의 경우도 내부에 포켓 안쪽에 각인이 되어 있구요.
     

     

     
    스트랩의 경우는 내부 안쪽에서
    연결되어 있는걸 볼수가 있구요.
    일반적인 금장보다는 샴페인골드 색상이 더욱 멋스러운 제품입니다.
     
    (제품 게런티카드와 홀로스티커 사진은 따로 올리지 않았구요.)
     
    정품 제품이니 만큼 받으시는 고객분께서도 정말 맘에 드실듯한 샤넬 클래식 뉴미니 제품 입니다.
     
    현재 제휴업체 감정을 통해 들어오는
    샤넬 제품들이 많습니다.
    아무래도 정교한 가품이 주된 원인이 된듯하구요.
     
    저희 명품 감정원 라올스에서도 더욱더 보다 확실한 감정을 할수 있도록 힘내도록 하겠습니다.
     

    목록보기
  • 감정원 소개
  • 감정신청
  • 감정안내
  • 정품사진
  • 보상제도
  • 회원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명품뉴스